여유롭게 보낸 월요일

stroy #1


몇일전 캐리비안해적 1,2 부 모아서 감상해주시고
메가박스에서 그 세번째 이야기 ‘세상의 끝에서’를 감상해주셨다.

역시.. 넓디넓은 화면은 다르긴 달라.. -_-
17인치 모니터랑은 차원이 다르잖아~!! +_+;; ㅋ
가슴 쿵쿵 거릴정도의 웅장한 음악도 좋았고~~~
좋아~~ 으히히히

아, 인재댈님이 알려준 Ending Credit !1 빠지지 않고 봤어요~
마치 돌림노래처럼 반복되는듯한 느낌의 음악들.
주루루룩 올라가는 고생한 사람들의 이름들
잘 보면 한국 사람이름도 나오던데.. 까먹었삼
sound effect 였나.. visual effect였나…??  가물가물…

stroy #2
코엑스 지하에서 밥을 먹을까 하다가~
아까 영화보면서 먹은 떡, 그리고 팝콘.. 요거이… 꽤나 양이 찼나부다.
밥 생각이 그렇게 나지 않는다.

그러다가 문득 떠오른 곳.
희토님 홈페이지에서 본 정보.
일러스트 그룹전 ‘코끼리를 삼킨 보아뱀’ 이게 보고 싶어졌어.
다행히 희토님도 안보았기에~~~ 같이 고고씽~

+_+;; 길을 잘 몰라 조금 헤마다가 찾은곳.
안단테 갤러리.


그.러.나.
ㅡㅜ;; 급좌절…
월요일은 쉬는것 같았다… ;;;

음음~ 여기에 전시되어있는 그림들도 보고 싶었지만~~~
+_+; 이곳을 가보는것이 더더욱 원했다는거…
머.. 그래도 이곳 전시회가 6월 3일 일요일까지니까 아직 시간은 남아있어~
으히히히~



이곳 건물들은 참 아기자기하게 생겼어.
다른 세상같아.
느긋하게 거닐면서 구경도 많이하고~ 좋았어~!!!
앞으로 자주 놀러올것만 같은데???? : )

희토님~ : )

이곳 말고 다른 갤러리를 가봤어.
에… 어…. 음… 누구 작품이었는지는.. 기억이 안나..
-_- 이 믿지못할 기억력..

후웅…
역시 예술의 세계란.. 정말 어려워;;
설명같은거가 있었으면 그림을 이해하는데에 좀 더 도움이 되었을텐데 말이야..
딸랑 제목만 있으니 너무 어려웠어…
긍데 긍데.. +_+ 그것도 나름대로의 재미가 아닐까 생각도 들어.

아, 그리고 두번째로 갔던
로날드 무슨… 머라고 했던거 같은뎅..
2층은 있는지 모르겠고.. 1층에 전시되어있던 두개의 작품.
;; 땡땡이 천국인 그 작품…
맥도날드 아저씨가 떠오르던 그 작품…

시간 날때 자주자주 놀러와야겠어~~ 으히히힛

stroy #3
희토님이 데리고 간 눈나무집.
떡갈비랑 김치말이국수~ 으히히히히~
너무 맛있게 잘 먹었어요!!!
아주 시원~~~~한 국물도 좋았고
매번 냉동식품으로 먹기만했었던 떡갈비~!!
와우!!! +_+;;

밥 먹고 한바퀴 쭈욱 삼청동 구경도하고
인사동도 구경하고~

걸어걸어 어느덧 피카디리까지 와버렸어.

으아…
[#M_[사진 찍히는건 정말 어색해~~~]|[+_+;;;]|

희토님이 찍어줬어요
이 어색한 페이스를 운치있게 찍어주신 희토님~!!
ㅡㅜ 역시 원판보존의 법칙이야…
_M#]정말이지 셀카연습이라도 해야하나….

아주 길게 그리고 많이 즐겁게 보낸 하루였어.
쫄래쫄래 따라다니는 저에게 좋은곳 안내해주시느라 고생한 희토님~~
하루 고생 많으셨어요~~~ 감사합니다~ 으히힛~

뒤늦은 덧붙임글 :
희토님의 뛰어난 기억력 덕분에 제목도 알고, 작가분 이름도 알아내버렸습니다. 만쉐이~~~
로널드씨의 유람기 / 이길우님 / 갤러리 선컨템포러리 [딸깍]

인사동 나들이.

으흐~
인사동이 주말엔 playground가 되어버렸어.

stroy #1

20070520 / 인사동 / 프리허그 캠페인중인 병준군.

하루하루 지날수록 인사동에 인파가 늘어나는게 눈에 보여.
그만큼.. 도촬이 어렵다는거지.. ㅡㅜ;;

가까이서 찍자니 부담스러워 할것은 뻔하고~ ( 누구든지 말이야~ )
그렇다고 멀리서 찍자니… 지나가는 수 많은 사람들..
좀 높은장소를 물색해봐야하나…??
혜리양 말대로 가제트처럼 팔다리가 늘어나든, 모자에서 프로펠러가 나오든… 그랬으면 좋겠어.


병준군이 좀 쉬는 틈을 타서 나도 피켓을 들고 ~!!!
재현양~!! 사진 고마우이~ thx~!  : )
오잉? 병준군이 사진찍어줬던거였어???
병준군~~ 으흣~ 쏘리쏘리~ & thx~!!!

프리허그 할때 나 자신도 기분이 좋아진다.
비록 장난끼 처럼 받아들이는 분들도 계시지만, 그들이 한번 더 웃어주는 그 자체만으로도 성공한게 아닐까??

# 세네살로 보이는 꼬마 아이가 아장아장 다가와 안기더니 고구마 튀금을 먹여줬어. : )
# 아이들 데리고 나온 가족.  남편분이 먼저 안기고 그 다음은 와이프되시는 분이. ‘ 기분좋다~ 그치?? ‘
 기분 좋아하는 모습을 보고있으면 저 역시 기분이 좋아집니다. 감사합니다. (__)
# 처음엔 시큰둥 하게 바라보시던 아주머님. ‘총각 이거 왜해???’ 하고 한참을 바라보시고 안기시더니..
 ” 행복하세요~~ ” // ” 이런거였어??? 좋은거네?? ” // ” 네~~ ^^ 건강하세요~~~ “”

안기는 사람도 또 안아주는 사람도 모두모두 즐거워 지는것 같아.

story #2

어제부터 많은 사람들이 몰려있던 갤러리.
재현양을 뒤따라 들어가봤어.
오홋… 요넘요넘.. 움직인다.

My name is Z

Wang Zi Won 1st solo Exhiibitiion
07.5.16 – 5.22 sungbo gallery

과연 나를 나로서 존재하게 하는 것은 무엇일까? – in ultraz1.com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Digital 세상에 외치는 것인가?

사용자 삽입 이미지눈이 맞았어.

‘ 나는 생각한다. 고로 존재한다. ‘
생각하기에 존재하는거야.
생각하기에…

개인 갤러리 마련했어.

어제있었던 사당투어가 .. 좀 늦게 포스팅 되었다.
으흐흐흐..
갤러리를 만들었거든..

제로보드.. 원본소스는 안고치려고 했는데.. -0- 몇가지 변수좀 빼내려고 수정을 해버렸어..
전에 패치했던 GD + 클라이언트로 만들어놓은 제로보드 업로더.
GX-1S 사고나서 어제까지 찍은 사진 몇장씩 모아서 올려놨어.

제로보드 스킨도 만들어버렸어..
쓸데없는 이미지 다 제거하고
올려놓은 사진 밑에는 EXIF 정보도 표시해두고.
스킨에는 작성일, hits 등등 필요없는거 다 없애버렸어.

블로그와 태터랑 일치감을 느낄 수 있게 붉은 색상으로 도배를 했지.
배경은 9D080D, 진한부분은 77060A 색상.. 참 맘에들어.

뿌듯해졌삼.. 냐하하하

Smile Again

소포가 날라왔다.
좋은생각 정기구독을 연장했더니 그때 골랐던 포토에세이가 아니던가!
지난해 정기구독 연장할때에도 포토에세이로 골랐던거 같은뎅…


지난번 DLSR(GX-1S) 지르면서 하나둘씩 찍었던 사진을 드림위즈 갤러리에 올리고 있긴한데, 좀 불편한게 보인다. 그래도 지금껏 조사해본 국내 갤러리 서비스 중에서는 가장 좋은 인상이 남았는데 말이야..

드림위즈 갤러리에 올릴때에 내용 없이 그냥 단순제목(촬영날짜)만 적어놓고 올렸었는데..
얼마전부터 생각해보니, 나중에 사진찍었을 당시의 스토리들을 까마득히 잊을것 같다는거야..

그래서.. 이번 신정 연휴동안에 제로보드에 이미지 올리는 유틸리티를 맹거놨다.
UI를 조금만 고치면 베타버젼 정도는 되는거 같다.

사용하고 있는 서버에도 이전에 깜박 잊었던 GD 라이브러리하고 그외 설정들도 다 마친상태. 제로보드에서 DQ엔진을 사용해서 섬네일 생성이 가능하도록 맹거놨다.

제로보드 게시판 + 업로더를 테스트 해본결과.. -_- 한번에 올리는건 뭐.. 무제한 가능.

이제 사진 올릴때 약간의 제목 + 부가 설명 등을 적을라고..

포토 에세이..;;
디카가 많이 보급되면서 서점에서도 종종 눈에 띄는것인데, 뭐.. 별거 없드만..
나도 할 수 있을꺼 같아.. 쿠쿠쿠…

다른 시각의 사진들을 많이 봐야겠어~~
여행도 많이 다니고 말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