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투브 세상에 젖어들고있다

몇 년 전에만 하더라도 동영상은 전혀 땡기지가 않았었는데,
요 근래에 유투브 동영상에 흠뻑 빠져있다.

조용하게 게임 플레이 영상만 올려주던 [ 수면마법사 ] 님의 채널을 구독하면서 부터였던것같다.
그때만 하더라도 많이 찾아보는것은 아니였는데 말이지.

우연하게 지나다가 본 [ Producer dk ] 님의 [ 이케아 전동 높이조절 책상! 특가 세일 정보 + 조립 + 리뷰 ] 덕분에 급히 이케아 방문하셔서 세일 가격에 책상도 구입했던 적도 있다.
그 뒤로 채널 구독도 하고, 광고 100% 감상에 가끔 광고 링크도 눌러주고.

이래저래 개발 관련 외국 채널들도 보고있고, 페이스북에서 근무하는 아저씨(?) 채널 보면서 회사 구경도 하고있고.

관심도 없던 유투브가 이제는 하나둘씩 정보가 되어가고있다.

한가지 흠이라면 하나의 게시물을 보는데 시간이 꽤 소요된다는것. 이게 좀 거시기 하긴 하지만 어쩌겠는가.
책에 손만대면 머리속으로 쏙 들어오는 그런 이야기는 그저 아직까지는 판타지인거늘.

출퇴근시 쏠쏠하게 시청하니 나름 쓸만하다.
아주 좋아.

당분간은 유투브 사용을 할것같다.